동계올림픽과 환경파괴

동계올림픽은 1924 프랑스 샤모니에서 처음 개최되었습니다. 1992년까지 4년마다 동계, 하계 올림픽은 함께 개최되었습니다. 그러나 올림픽 브랜드의 수익을 극대화하기 위해 IOC 대회를 2 간격으로 번갈아 개최하기로 결정합니다. 결정에는 광고 수익의 증대를 원하는 방송사의 로비도 영향을 미쳤습니다. 방송중계권료는 1970년대부터 IOC 주요 수입원이 되었습니다. 중계권 판매 수익은 2002년과 2004년에 22 달러, 2006년과 2008년에 26 달러, 2010년과 2012년에 38 달러를 기록했습니다.

프랑스 그르노블


 1968 동계올림픽의 개최지인 그르노블은 최초의 동계올림픽이 열린 샤모니 인근에 있습니다. 군인 1만명이 동원되어 알프스 기슭의 암반지대 30 폭파하여 스키 활강로를 지었습니다. 봅슬레이 활주로 공사에는 암모니아와 질소가 냉각제로 사용되었고 주민들에게는 가스마스크가 할당되었습니다. 드물게 이용되던 스키점프대는 1990년부터는 폐쇄 조치 되었고, 인근의 경기장과 부대시설은 황폐화되었습니다. 프랑스 외교보좌관 자크 하디는 "올림픽의 모든 시설은 자연의 희생으로 만들어졌다. 지금은 모두 부서져 폐혀가 되었다. 사업가들이 이렇게 만들어놓고 도망가버렸다. 지역의 모든 것을 바꿔놓았다" 말하기도 했습니다.

일본 삿포로


1972 동계올림픽 알파인 스키 경기장은 국립공원이자 산림생태보전지역인 에니와 산에 건설되었습니다. 공사과정에서 쓰인 폭발물 5만톤은 토양생태계에 영구적인 손상을 남겼습니다. 올림픽 개최 복원을 약속하였고 실제로 30여년에 걸쳐 240억원을 투입한 복원사업을 진행했습니다. 그러나 사업을 모니터링해온 훗카이도농업대학은 스키장 지역의 복원은 생태적인 복원이 아닌 단순한 조림 이상의 것이 아니다라고 평가했습니다. 전문가들은 해당 자연림의 복원에 앞으로도 100 이상이 소요될 것이라고 예상합니다.

일본 나가노


1998 동계올림픽은 자연과의 공생 내세워 환경올림픽임을 홍보했습니다. 유치 당시에 기존 시설을 활용하겠다는 약속은 지켜지지 않았습니다. 대부분의 경기장은 새로 건설되었으며, 특히 스키 경기장의 코스가 변경되며 국립공원 인근 이즈나 고원의 생태계가 파괴되었습니다. 건설 당시엔 환경올림픽을 강조하며 복원을 약속하였으나, 외래종 클로버의 씨앗을 뿌리는 단순한 녹화사업만이 이루어졌으며, 이마저도 성과를 거두지 못했습니다. 인근 마을과 농지에 물을 공급하던 습지도 파괴되어 저수 능력이 소실되었습니다. 봅슬레이 경기장 건설 부지에서는 5 그루의 나무가 잘려나갔습니다.

캐나다 밴쿠버

2010 동계올림픽은 지속가능성을 내걸고 녹색 올림픽 유산 남길 것이라고 홍보했으나, 생태적 재앙만을 남겼습니다. 올림픽 트레일 조성과 스키 점프 경기장 건설과정에서 잘려나간 노숙림의 나무는 적게는 89천그루, 많게는 12만그루로 추정됩니다. 숲은 회색곰의 서식지였습니다. 건설폐기물로 인해 연어 수백마리가 죽음으로 내몰렸습니다. 북미대륙에서 연어는 내륙과 연안의 유기물 순환의 결정적인 연결고리로 생태적 중요도가 높습니다


또한 고속도로 확장 건설로 원시림과 습지대가 파괴되었습니다


평생 선주민의 토지권리를 위해 싸워온 해리엇 나하니는 고속도로 건설에 저항하는 점거 시위에서 체포되어 2주간 구금되었습니다. 구금 기간 동안 폐렴이 악화된 그녀는 뒤에 합병증으로 사망했습니다

러시아 소치

2014 동계올림픽의 개최로 소치 지역주민들의 식수원인 므짐타 강과 인근 숲의 생태계는 철저하게 파괴되었습니다. 24.9km2  스키 점프 경기장과 활강 스키 코스는 국립공원 내에 건설되었습니다. 빙상 경기장과 숙박시설은 철새들의 서식지인 연안 습지대를 없애고 세워졌습니다


토사와 건설폐기물의 유입으로 강은 오염되었습니다. 므짐타 강의 지류인 드지크라 하천에서는 물고기가 집단 폐사하고 독성물질이 발견되기도 하였습니다. 강과 이어진 흑해에 살던 희귀종 연어와 유역의 회향목 숲은 거의 모두 사라졌습니다. IOC 위원장인 토마스 바흐는 나무 그루를 베어낼 때마다, 그루 이상을 심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그러나 베어진 나무들은 수령이 오래된 주목이나 회향목이었고, 새로 심는다는 나무는 기존의 생태계와 무관한 관목이나, 해안가에 서식하는 야자수들이었습니다.



댓글

이 블로그의 인기 게시물

'올림픽 재해는 필요없다' 소책자

2018 평창올림픽반대연대 활동 보고회 : 올림픽 재해는 계속된다

2018 평창 동계패럴림픽 개막식 리포트